이미 얻은 것에 대해서는,
그것을 어떻게 얻었는지 기억하지 못할 수도 있다.
어쩌면 기억하지 못하는 것이 지극히 당연한 것일지도.. 이미 너무 익숙한 것이 되어버렀을테니까..